뷰티 Tip

Sun-Kissed Skin
작성일 : 2013.05.31 12:25

태닝한 듯 구릿빛으로 건강하게 빛나는 피부는 매년 여름 사랑받는 스킨 톤이다. 특히 올해는 인공 태닝이 아닌 자연스럽게 햇볕에 그을린 듯한 피부가 유행이다. 서핑을 즐기는 캘리포니아 걸을 상상하면 좋을 듯. “이것이 바로 글로잉(glowing) 피부죠. 글로잉 피부는 억지로 피부 톤을 어둡게 만들기보다는 자연스러운 홍조를 더한다고 생각하면 돼요.” 메이크업 아티스트 발 갈란드(Val Garland)는 가벼운 브론저 크림을 파운데이션에 섞어 바르는 방법을 추천한다. 그리고 이마, 광대뼈, 

 

여우야에서 제작한 콘텐츠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 전제,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본 콘텐츠를 블로그, 개인 홈페이지 등에 출처를 밝히지 않거나, 재편집하여 올릴 경우 이에 따른 불이익은 책임지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