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도서

글쓰기
목록보기
5목을 풀어주면 기분 나쁜 통증이 사라진다
작성일 : 2018.02.14 21:06
조회 : 281
추천 : 0
이 책을 읽고 싶었던 건 부모님께서밤이 되면 여기저기 아프고 끙끙 거리기 때문이다. 그동안 고생하면서 일했던 휴유증이 나이가 들면서 몸으로 느껴지기 시작하면서 여기저기 쑤시고 아프신 것 같다. 불쾌할만큼 아픈 통증은 제대로 잠을 이루지 못하고, 선잠을 자게 된다. 통증은 스트레스를 불러오고 스트레스는 불쾌한 감정으로 이어지면서 스트레스가 스트레스로 이어지는 악순환에 빠지는 거다. 책에는 이런 우리 몸속의 통증들, 병원에 가도 어디 아픈지 정확하게 진단하지 못하는 의사들을 대신해 통증의 원인은 무엇이며, 어떻게 통증을 제거하는지 마사지를 통해 답을 찾고 있다.


저자는 리미디얼 테라피스트이며,교정 치료,재활치료,마사지 치료, 고통 완화를 돕는 마사지를 행한다. 호화 여객선 내에서 3만명의 고객을 만나면서 , 그들이 가지고 있는 통증의 원인이 어디에서 기인하는지 경험하고, 답을 찾고 있으며, 제2의 뇌라 부르는 인간의 내부 장기를 잘 다스려야 통증을 완화시킬 수 있음을 깨닫게 되었다. 내부의 장기를 자극하기 위해서는 인간의 5목을 중심으로 마사지를 시행하는 것이며, 여기서 5목이란 손목, 발목, 젖꼭지목, 목, 허리목 을 가리킨다. 다섯 가지 목은 장기와 연결되어 있으며, 내가 아픈 곳이 어딘지 확인하고, 내 몸의 어느 부위가 항상 긴장하고,근육이 자주 뭉치는지 확인할 수 있다.


현대인들은 컴퓨터와 스마트폰과 가까워지면서 거복목이 되고 있다. 어깨가 뭉치고, 손모기 시큰 거리는 손목 터널 증후군이 생기는 이유는 여기에 있다. 5목을 순서대로 자극을 시켜주는 것을 2주간 병행한다면 내 몸의 아픈 통증을 완화시킬 수 있으며, 응어리진 혈류를 풀어나갈 수 있다. 특히 발목 마사지는 작은 골프공을 활용해 쉽게 마사지 할 수 있으며, 나머지 부위도 저자의 방법을 활용해 마사지를 진행할 수 있다. 이런 과정을 거치면, 심장 마비나 우울증에서 해방될 수 있으며, 부정적인 감정을 가지면서 일상을 살아가는 현대인들에게 새로운 돌파구가 될 수 있다. 


내 몸에 통증을 완화하려면 올바른 자세를 가지고 있어야 한다. 우리는 한가지 자세로 오랜 시간 반복적이면서 단순한 자세를 취하며 그것이 근육이 긴장하고 뭉치는 또다른 이유가 된다. 걸을 때 주변 사람들보다 빨리 걸으려는 조급한 마음이 나쁜 자세의 또다른 이유가 된다. 시간적 여유를 가지고, 남들보다 20퍼센트 느리게 걸어가는 것, 그것이 내 몸을 지키고, 건강하게 살아갈 수 있으며, 내 몸속의 이유없는 통증에서 해방될 수 있다.
해당 게시글의 저작권은 글쓴이에게 있으며, 저작권 위반 및 침해시 퍼간이는 저작권법에 따라 법적인 책임을 질 수 있습니다.
태그